태그: 홍신자

명상은 아주 단순한 현상일 뿐… – 오쇼 라즈니쉬

멘토 채널(Mentors Channel)에 들렀다가 이 양반 생전의 모습을 보게 되었네요. 대학 다닐 때 현대 무용가이자 라즈니쉬가 아끼는 제자였던 홍신자 선생과 석지현 스님이 번역한 ‘마하무드라(大.印)의 노래'(홍익학당 윤홍식 선생 동영상 강의에 잘 설명되어 있습니다.)를 읽고 정신세계에 입문하게 되었습니다. 그 뒤로 라즈니쉬의 책을 탐닉하며 20대를 보냈습니다. 명상이란 나(에고)를 지켜보는 깨어있는 또다른 나(참나)가 각성되어 상태, 즉 하나의 현상이라고 말하고 있습니다.…

다시 기본으로 돌아가서… 꿈조절 아니 꿈일기

정신적인 방황이 계속되고 있는 가운데…다시 원점으로 돌아가 꿈일기를 쓰고 있다. 홍신자는 어느 글에선가 꿈일기를 쓸 것을 권했다. 이를 통해 자신을 더 잘 알게 된다고 하는데…아마 그럴 것이다. 그러나 자신을 잘 아는 게 보통 사람들의 희망사항은 아닐 것이다. 어쩌면 피하고 싶은 것일 수도 있을 것이다.  자신을 바닥부터 파헤치는 작업에 고통이 따를 수 있기 때문이다. 암튼,나는 평상시…

헨릭

Henrik…  중요한 건 아니지만 이게 맞을 겁니다. 이 친구는 제가 25살 때 그러니까 한 이십년 전쯤 알게 된 24살 먹은 덴마크 청년입니다. 지금은 마흔을 훌쩍 넘겼을텐데 어디서 뭘하고 사는지 가끔 생각이 납니다. 몇개월 정도 같이 다녔는데 죽을 때까지 잊지 못할 친구입니다. 그는 떠돌이 여행자로 제가 다니던 영어학원의 선생이었습니다. 자신을 째즈 뮤지션이자 명상가라 소개하며 국립음악원에 장학생으로 들어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