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아카식 레코드

순수한 의식의 바다 – 영점장. 형태장. 정보장

물질을 구성하는 최소단위인 원자는 양성자, 전자, 중성자로 구성되어 있으며 이것들은 다시 진동하는 에너지로 구성되어 있다. 물리학자들이 발견한 객관적인 진리는 우리 모두가 꿈에 그리던 일을 해서 늘 바라던 인생을 창조하는 방식과 직접적으로 관련이 있다. 모든 것은 에너지라는 사실을 알고 나면 물리적인 세상과 우리의 정신적인 세상 사이에 존재하는 경계선은 허물어지고 만다.  그런데 이 에너지 차원 아래에 그보다 더 기본적인 차원이 존재한다. 이 차원의 장(場) 은 정확하게 더는 에너지가 아니다. 그렇다고 해서 텅 빈 공간도 아니다. 물리학자들은 이것을 더 이상 정보장(field of information)이라고 표현했다. 이것을 다르게 표현하면 에너지가 비롯되는 미분화 상태의 바다는 순수한 의식의 바다처럼 보인다. 의식은 우주의 구성요소 이고 물질과 에너지는 의식이 취하는 두 개의 형태이다.  어빈 라즐로(Ervin Laszlo)는 모든 것의 근원이며 또한 이 모든 것을 연결시키는 장을 인간의 경험을 포함해서 우주에 있는 모든 지식의 비물리적인 저장소 개념인 아카식 레코드라는 개념에 근거해 ‘아카식 필드’ 라고 불렀고 심리학자 융은 이것을 ‘총체적 무의식(집합무의식:Collective unconsciousness)’이라고 불렀으며 셀드레이크는 ‘형태장(morphogenetic field)’이라고 불렀다. 인류는 수천 년의 역사속에서 이것을 다양한 용어로 설명하고 이해해 왔다. 우리가 항상 인식하고 있었지만 단 한번도 온전하게 설명할 수 없었던 것을 과학이 따라잡은 것은 겨우 수십년 전부터 일 뿐이다. 고대인들은 공간이 비어있지 않다는 것을 알았다. 공간은 지금 존재하며 또 여태까지 존재해왔던 모든 것의 기원이며 기억이다. 인간이 알고 있는 모든 형태의 에너지가 소멸한다는 무한극소 차원의 절대 영도(영점장:zero point field:ZDF)에서 조차 어떤 종류의 힘들이 존재하는 것처럼 보이는 순수한 의식의 바다가, 즉 에너지가 비롯되는 미분화 상태의 바다가 의식이며 의식은 우주의 구성요소이다. 여태까지 우주에 존재한다고 알려진모든 힘들의 행동을 설명할 수 있는 단 한줄의 공식 ‘통일장 이론’을 찾는 탐색은 과학영역에서의 성배 찾기가 되었다. 스티븐 호킹과 같은 천체물리학자들은 이 성배를 찾고 나면 사람은 마침내 신의 뜻을 알 수 있을 것이라고 말한다. 출처:존 아사라프 외 <The Answer>  글 퍼온 곳: http://cafe.daum.net/mindcode

유체이탈(Astral Projection)을 통해 얻을 수 있는 것

출처: http://www.astralprojectnow.com/astralfinal.html 출처 : Abhi의 이메일 뉴스레터 유체이탈을 통해 얻을 수 있는 경험과 유익. (물론 3차원 물질 세계가 아닌 4차원 에너지 세계인 아스트럴계에서 가능하단 얘기다.) Fly like a bird and even visit outer space새처럼 날 수 있고 심지어 외계도 갈 수가 있다. Walk through solid objects like walls, ceilings etc.벽이나 천장 등 고체를 통과할 수 있다.…

아카식 레코드(Akashic Records)

출처를 모르겠네요. 아마 선화 연구소 같은데…혹시 원 저자분 보시면 댓글로 알려 주시기 바랍니다. 출처 게재하겠습니다. 좋은 글 감사드립니다.^^ 미내사에 실린 선화연구소의 아카식 레코드 자료. 대흠. 선화 그리는 친구들 안녕 하세요.아카식 레코드 라는 말은 독일의 사상가이자 신지학협회(神智學協會) 회장이었던 루돌프 슈타이너(Rudolf Steiner)의 저서 아카샤 연대기(Akasha chronicle)에 아카식 레코드(Akashic Records)라는 용어가 처음 등장한 이후 정신세계 관련학자들 사이에서 이…

아카식레코드(우주도서관, Akashic Records)

아카식 레코드에 대한 또 다른 자료. 출처: 한국정신과학회  http://ksjs.or.kr/tt/board/ttboard.cgi?act=read&db=colinsa2&page=1&idx=27  아카식레코드(우주도서관, Akashic Records) 사람의 기억의 창고(도서관)가 뇌에 있는 것처럼 우주에도 기억의 창고 같은 것이 있는 것으로 여겨진다는 것이 일부 사이킥능력자(영능력자), 예지능력자들의 주장이다. 그 기억의 창고, 우주도서관같은 것을 ‘아카식레코드(Akashic Records)’라고 한다. 아카식레코드라는 개념이 근래에 처음 등장하게 된 것은 ‘신지학(神智學)협회’를 창설한 브라바츠키(1831~1891)와 ‘인지학(人智學)협회’를 세운 루돌프 슈타이너(1861~1925)와 관련이 있다. 브라바츠키는…

아카샤장(Akashic Field)

리얼리티 트랜서핑에서 말하는 다중우주(Multiple Universe), 가능태 공간을 알고 난 이후 같은 개념인 ‘평행우주’에 관심을 가져 왔는데, 내 관심사를 알고 있는 동료가 ‘과학, 우주에 마법을 걸다‘란 책을 권해서 읽고 있다. 그러던 중 전에 조금 알고 있었던 아카샤장(아카식 레코드)을 만났다. 지금 내 생각에는… 가능태 공간과 아카샤장은 같은 곳을 말하는 것 아닐까… 단지 서로 다른 각도로 접근하여 설명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