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돈 상태에 …

몇가지 크고 작은 일들이 있었다.
한달이 넘었는가?  계획에 따라 차곡차곡 쌓아가던 블록들이 모두 무너져버린 것 같다.
어쩌면 그간 쌓아 놓은 블록들은 별 가치가 없는 것들일지도 모르겠다.

새로운 가치를 찾아내기 위한 자의는 아니지만 파괴의 시간을 보내고 있을지도 모른다.

본의 아니게 담배도 끊었다. 담배를 대체할  정신적,물질적 대상들이 필요한데…

대흠.